[I-리포트] 대림산업, 의미있는 실적 상승… 목ㅍ가↑ -NH證
2019.06.13 오전 7:37
건설부문 및 연결자회사 구조 개선
[아이뉴스24 장효원 기자] NH투자증권은 13일 대림산업에 대해 건설부문과 연결자회사의 구조적 개선으로 의미 있는 실적 상승이 이어질 전망이라며 목표주가를 13만5천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이민재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대림산업의 별도기준 매출은 전년 대비 18.5% 줄어든 7조5천14억원, 영업이익은 12.8% 늘어난 6천802억원으로 추정한다. 연결자회사 삼호도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87.6% 증가한 3천48억원, 영업익도 282% 뛴 358억원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이 연구원은 “저마진 프로젝트 종료에 따라 원가율이 개선되고 하반기 자체사업 준공 분이 이익에 반영되기 때문”이라며 “작년부터 계속된 의미 있는 재무구조 개선으로 민간참여형 사업이 적극 추진될 경우 타 건설업체보다 유리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대림산업은 2018년 주당배당금(DPS)을 1천700원 지급했다. 배당성향(우선주 포함)은 연결기준 10.2%에 불과했다”며 “2019년 지배지분 순이익은 11.2% 늘어난 7천189억원으로 추정된다. 작년과 유사한 배당성향을 감안해도 DPS는 1천900원(배당수익률 1.6%)으로 상승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