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피리부는소년은 카더 가든…걸리버 5연속 가왕
2019.05.19 오후 7:00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복면가왕' 걸리버가 5연속 가왕이 됐다. 아쉽게 복면을 벗은 피리부는소년의 정체는 대세 뮤지션 카더 가든이었다.

1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걸리버의 5연승 도전과 이를 막아설 준결승 진출자 4인의 무대가 꾸며졌다.



가왕 결정전에서는 배우 강신일, '듀엣가요제' 우승자 최효인을 꺾고 올라온 피리부는소년과 가왕 걸리버가 만났다. '피리부는소년'은 3라운드에서 'SKY캐슬' OST인 'We all lie'를 새롭게 편곡해 카리스마와 매력적인 음색으로 무대를 꽉 채웠다. 가왕 방어전에 나선 걸리버는 폴킴의 '길'로 울림 있는 무대로 가왕다운 면모를 발산했다.


대결 결과 걸리버가 5연승 가왕이 됐다. 복면을 벗은 '피리부는 소년'은 오디션 프로그램 '더 팬' 이후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카더 가든이었다. 카더 가든은 "예전에는 체중이 더 많이 나갔다. 목소리와 외모가 괴리가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가면을 쓰고 노래를 했을 때 어떻게 봐줄지 궁금했다"고 말했다.

카더 가든은 "노래를 듣고 얼굴을 봤는데 실망스럽다는 이야기들을 많이 들었다. 관객들에게 다가가지 못했는데 가면을 쓰니깐 즐기고 있더라. 가면을 벗자 박수로 따뜻하게 맞아줬다. 제 스스로 자신감을 갖자는 생각을 했다"고 '복면가왕' 출연의 의미를 전했다.

/이미영 기자 mycuzmy@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