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로우미11' 승희 "폐 끼치지 않을까 걱정…촬영 화기애애"
2019.04.17 오전 11:16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오마이걸 승희가 뷰티 프로그램에 합류한 소감을 전했다.

17일 오전 서울 광화문 씨네큐브에서 티캐스트 뷰티프로그램 패션N '팔로우미11'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장희진, 표예진, 장희령, 임보라, 오마이걸 승희가 참석했다. 막내 승희는 "첫 촬영 때 언니들께 혹시나 폐를 끼치지 않을까 걱정했다"고 털어놨다.

오마이걸 승희



그러면서 "열심히 예쁘게 보이고 싶었는데, 실제로 뵙고 나서 너무 웃는 얼굴로 저를 반겨주셔서 긴장이 싹 풀렸다. 첫 녹화부터 화기애애해서 긴장이 많이 풀렸다"면서 "개그코드르 가장 많이 내보낸 게 저인 것 같다. 앞으로도 많이 화기애애하게 촬영할 것 같다"고 말했다.

'팔로우미11'은 2012년 시즌1을 시작한 뒤 7년째 이어오고 있는 장수 뷰티프로그램이다. 패션, 뷰티, 라이프 등을 총망라한 예뻐지기 위한 다양한 방법을 제시하는 리얼뷰티쇼로 장희진이 시즌9부터 11까지 세 시즌에 걸쳐 메인 MC를 맡고 있다. 또 표예진과 장희령, 임보라, 오마이걸 승희가 함께해 뷰티팁을 전달한다.

18일 오후 7시 첫 방송된다.

/정병근 기자 kafka@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