벅스 "5년만에 익숙한듯 단순하게 앱 개편"
2019.03.15 오전 10:22
개인추천 고도화하고 인스타그램 공유 기능도 강화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NHN벅스는 벅스 앱 5.0을 출시했다고 15일 발표했다. 2014년 8월 벅스 앱 4.0을 선보인지 약 5년만의 메이저 업데이트 버전이다.

NHN벅스는 벅스 앱 5.0 슬로건으로 '익숙한듯 단순하게'로 선정했다. 벅스 첫 이용자도 익숙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단순하고, 최신 유행에 따른 사용자환경(UI) 디자인을 선보였다. 아울러 빅데이터 기반의 개인별 음악 추천 서비스는 고도화 하고 음성 명령, 인스타그램 맞춤 공유와 같은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기능을 추가했다.

벅스 앱 5.0 첫 화면에는 꼭 필요한 정보만을 담았다는 게 회사 측 설명. 최신 음악을 한 눈에 볼 수 있으며, 회원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메뉴를 '홈', '뮤직4U', '내 음악', '탐색', '라디오' 5개로 정리해 하단 탭으로 깔끔하게 배치했다.

벅스가 5년만에 앱을 정식 개편했다. [NHN벅스 ]


벅스는 곡명, 앨범 이미지, 조작 버튼 등 최소한의 기능을 노출해 음악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었다. iOS 버전 벅스 앱 5.0에서는 듣고 있는 곡을 SNS에 공유할 때 인스타그램에 최적화 된 정사각형, 직사각형 맞춤 이미지 기능이 제공돼 별도로 편집할 필요가 없다.


개인화 추천 서비스 ‘'뮤직4U'는 고도화 했다. 국내 최대 4천만곡 중 최적화 된 음악을 선곡한다. 여기에 개개인의 청취 유형, 주 청취 시간, 선호 장르 및 아티스트 정보와 같은 분석 데이터를 상시 제공한다.

회원들의 요청이 많았던 '멀티 재생목록' 기능도 추가해 손쉽게 재생목록을 교체하며 음악 감상이 가능해졌다. 또 개인이 직접 만드는 플레이리스트 '내 앨범'은 300개에서 500개로, 앨범별 수록곡은 300곡에서 1천곡으로 대폭 늘렸다.

벅스 측은 "벅스 앱 5.0은 오직 음악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과, 세련되고 트렌디(Trendy)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며 "이용자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하며 항상 사랑 받는 음악 서비스로 거듭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민혜정 기자 hye555@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