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이된남자' 여진구, 권해효에 정체 들켰다...참수형 명령
2019.02.19 오후 11:07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여진구가 권해효에게 참수형을 내렸다.

19일 방송된 tvN '왕이 된 남자'에서는 하선(여진구 분)의 정체를 알게되는 신치수(권해효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신치수는 "동생을 살리고 싶으면 무릎을 꿇으라"고 하고, 하선은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를 비롯한 대신들을 불렀다.

왕이된남자 [tvN 방송캡처]



그 자리에서 하선은 신치수를 죄인으로 지목했고, 칼을 들이대며 반항하는 신치수를 제압했다.

하선은 그 자리에서 신치수를 고문하고, 김상궁(민지아 분)을 불러 신치수의 죄를 고하게 했다. 결국 하선은 신치수에게 참수형을 내렸다.

‘왕이 된 남자’는 조선 중기, 임금이 자신의 목숨을 노리는 자들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쌍둥이보다 더 닮은 광대를 궁에 들여놓으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월화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