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추억의 명화 OST 콘서트에 '청춘 소환'
2019.02.19 오후 1:50
올레tv 고객 700명 초대…전국 순회 콘서트 개최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KT가 추억의 영화를 소재로 중장년층 고객들의 마음 사로잡기에 나선다.

KT(대표 황창규)는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명화를 OST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올레tv 전국 소울무비 콘서트 : 추억의 명화편(이하 소울무비 콘서트)'을 개최한다고 19일 발표했다.

KT는 다음달 23일 인천 남동소래아트홀에서 '청춘소환'을 주제로 소울무비 콘서트 첫 회를 개최하고 올레tv 고객 700명을 초대한다. 소울무비 콘서트는 3월 인천을 시작으로, 5월 서울, 9월 전주, 11월 부산까지 전국을 돌며 열린다.

[출처=KT]


KT는 문화 생활과 사회 활동에 적극적인 50-60세대 액티브 시니어의 취향에 맞춘 시니어 특별관 '청바지(청춘은바로지금)'를 선보인 바 있다. 소울무비 콘서트는 '청바지'에 편성된 60-80년대 추억의 영화 중 10편을 엄선해 영화 속 명장면과 OST를 함께 즐길 수 있는 필름 콘서트 형식의 문화 프로그램이다.


대중의 사랑을 받은 '티파니에서 아침을' '사랑은 비를 타고' '토요일 밤의 열기’ ‘겨울 나그네’ 등 그때 그 시절의 추억과 감성을 떠올릴 수 있는 다양한 장르의 영화가 준비되어 있다.

특히 라이브 OST 공연은 클래식과 재즈 형태로 편곡해 다채롭게 선보인다. 소울무비 콘서트 공연 팀으로는 서울시 공연 등에 참가한 현악 4중주 '더 메리'와 대종상 시상식 공연에 참가한 5인조 재즈밴드 '굿 펠리스'가 캐스팅에 올랐다. 또한 영화 전문 기자 백은하가 전해주는 유익한 영화 정보 토크도 즐길 수 있다.

소울무비 콘서트는 KT홈페이지 내 '진행중인 이벤트' 또는 올레tv 내 '수요일엔 올레tv' 메뉴에서 리모컨으로 참여할 수 있으며, 전화로도 신청 가능하다. 다음달 17일까지 응모할 수 있으며, 당첨자는 21일 개별 연락을 받는다.

송재호 KT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전무)은 "KT는 대한민국 1등 IPTV 사업자로서 앞으로도 아이부터 어른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고객들을 위해 맞춤형 콘텐츠와 서비스를 지속해서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도민선 기자 domingo@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