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이 된 남자' 여진구 "연모하지 않는 법 몰라" 눈물…이세영에 깊어진 ♥
2019.02.11 오후 10:09
[조이뉴스24 정미희 기자] '왕이 된 남자'에서 배우 여진구가 이세영과의 관계에 대해 갈등에 빠졌다.

11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왕이 된 남자'(극본 김선덕, 연출 김희원) 10회에서는 하선(여진구 분)과 중전 소운(이세영 분)의 깊어진 관계가 그려졌다.

입맞춤을 나눈 후 서로에 대한 마음을 확인한 하선과 소운. 이후 달달한 분위기에서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묻는 하선의 질문에 소운은 "전하의 아이를 갖고 싶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당황한 하선은 끝내 소운에게 대답을 돌려주지 못했다.

[사진=tvN]


늦은 밤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는 "목숨이 걸린 중대한 일이다"라며 하선을 찾았다. 하선과 중전이 함께 있는 모습을 본 이규는 "중전마마와 가까워진 것이 언제부터이느냐"라고 하선을 추궁했다. 이어 "너는 중전마마를 속이고 있는 것이다"라며 "넌 진짜 임금이 될 수는 있어도 중전마마에게는 가짜다"라고 말했다. 자신이 가짜 임금이라는 사실을 고백한다는 하선에게 이규는 "정체를 밝히는 순간 모두 낭떠러지로 떨어질 것"이라며 중전에 대한 애정을 버리길 바랐다.


다음 날 조내관(장광 분)은 멍하니 앉아 있는 하선에게 "마음을 정하셨는지요"라고 물었다. 이에 하선은 "분명 도승지 나으리의 말이 맞는데"라고 잠시 말을 잇지 못하며 "연모하는 방법은 알게 됐는데 연모하지 않는 방법은 도통 모르겠소. 차라리 누가 좀 알려줬으면 좋겠소"라고 눈물을 멈추지 못했다.

한편 '왕이 된 남자'는 임금이 자신의 목숨을 노리는 자들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쌍둥이보다 더 닮은 광대를 궁에 들여놓으며 펼쳐지는 이야기다. 매주 월, 화 오후 9시30분에 방송된다.

/정미희 기자 jmh@joynews24.comk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