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2019 대만 게임쇼 참가…검은사막 알린다
2019.01.21 오전 10:38
B2C관에 검은사막 단독 부스 마련…다양한 시연 이벤트 진행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펄어비스(대표 정경인)는 오는 25일부터 28일까지 대만 타이베이 세계무역 센터에서 열리는 타이베이 게임쇼 2019(Taipei Game Show 2019)에 참가한다고 21일 발표했다.

올해로 17회를 맞이하는 타이베이 게임쇼는 다양한 분야의 게임이 전시되는 대만 최대 게임 전시회다. 펄어비스는 대만 서비스를 시작한 2017년부터 3회 연속 이 행사에 참가하고 있다.

펄어비스는 B2C관에 단독 부스를 마련해 현지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검은사막'과 '검은사막 모바일'을 전시한다. 최근 검은사막에서 인기몰이 중인 배틀로얄 콘텐츠 '그림자 전장' 및 검은사막 모바일의 월드보스 레이드 콘텐츠 시연 등을 진행될 예정이다.

2019 대만 게임쇼 펄어비스 '검은사막' 부스 조감도. [사진=펄어비스]


2018 대만 게임쇼에서 검은사막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 [사진=펄어비스]


현지 유명 인플루언서와 함께하는 PvP(이용자 간 대전), 검은사막 캐릭터 코스튬플레이 등 다양한 이벤트도 선보인다. 이용자들을 위한 검은사막 캐릭터 굿즈 상품점도 마련한다.

부민 펄어비스 지사장은 "대만 현지 이용자들을 위해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검은사막 전용 부스를 마련했다"며 "신규 콘텐츠 시연과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펄어비스만의 차별화된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검은사막은 2017년 1월 대만 출시 후 유명 게임 사이트 바하무트에서 온라인 게임 순위 1위를 기록하고 있다. 2018년 8월 출시된 검은사막 모바일 또한 대만 양대마켓 인기 및 매출순위 최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문영수 기자 mj@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