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카풀 18일 오후부터 중단
2019.01.17 오후 12:05
"조건 없이 택시업계와 대화할 것"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카카오가 카풀 시범서비스를 18일부터 중단한다.

17일 카카오모빌리티에 따르면 카풀 크루(기사) 앱 서비스는 18일 오후 4시, 승객용 서비스는 같은 날 오후 2시에 중지될 예정이다.

앞서 카카오는 지난 15일 택시업계와 대화를 위해 카풀 시범 서비스를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카카오 카풀 [카카오 ]


카카오모빌리티 측은 "이는 택시 업계와의 협력, 사회적 합의를 우선으로 원만한 소통의 장을 만들기 위한 결정"이라며 "사회적 대타협 기구에서는 물론 택시 업계와 더 많은 대화 기회를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대화에는 어떤 전제도 없으며, 서비스 출시를 백지화할 수도 있다는 열린 자세로 대화에 임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택시 종사자들의 후생 증진과 이용자들의 승차난 해소가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민혜정 기자 hye555@i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