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가짜뉴스 대응위한 전담 창구 신설 지시
2019.01.08 오전 11:04
8일 국무회의서…"가짜 뉴스 유통에 대해 단호히 대처해야"
[아이뉴스24 김상도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8일 열린 국무회의에서 가짜 뉴스에 적극 대응하고, 각 부처별로 전담 창구를 만들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회의에서 "반드시 국민 눈높이에서 편익을 설명하고 성과를 홍보하여 정책의 수용성을 높이는데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전제하고 "정부의 정책을 사실과 다르게 왜곡하고 폄훼하는 가짜뉴스 등의 허위정보가 제기됐을 때는 초기부터 국민께 적극 설명해 오해를 풀어야 한다"고 주문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가짜뉴스를 지속적이고, 조직적으로 유통시키는 것에 대해서는 정부가 단호한 의지로 대처해야 할 것"이라며 "효과적인 대응 방법과 홍보 방법에 대해서도 고민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이를 위해 문 대통령은 '각 부처별로 전문성이 있는 소통·홍보 전담창구를 마련해주기 바란다'고 지시했다.

이날 국무회의에서는 산언안전보건법 개정 법률 공포와 17일 발효 예정인 정보통신 융합법의 시행령 및 산업 융합법 시행령의 개정도 의결됐다.

/김상도기자 kimsangdo@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