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아티비, 지난해 자체 제작 콘텐츠 조회수 1억회 돌파
2019.01.03 오전 9:03
'스튜디오 다이아'로 리뉴얼해 브랜디드 콘텐츠 접목해 커머스 강화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CJ ENM의 1인 창작자 지원 사업 다이아 티비(DIA TV)는 지난해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 전문팀 '스튜디오 다이아(DIA)'가 영상 400여편을 자체 제작(오리지널)하고 조회수 1억 회 이상을 달성했다고 3일 발표했다.

스튜디오 다이아는 크리에이터나 인플루언서가 출연·기획하고 전문 제작팀이 협업해 전문성 및 완성도를 갖춰 지속적으로 2030세대가 가볍게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제작한다는 취지로 2017년 말 론칭한 다이아 티비의 서브 브랜드다.

스튜디오 다이알로 시작했으나 브랜디드 콘텐츠를 접목해 커머스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올해부터 스튜디오 다이아로 새롭게 선보인다.





스튜디오 다이아가 제작한 오리지널 콘텐츠는 ▲2030여성을 타겟으로 한 '뷰티학개' ▲리뷰 및 비교 체험 콘텐츠 중심의 '왓더펀'▲게임에 대한 독특한 세계관을 풀어내는 '팀유니버스' ▲푸드 크리에이터가 대거 출연하는 '돼지런한 생활'까지 4개 유튜브 채널에 업로드되고 있다.


이들 채널의 구독자는 총 154만여 명에 이르며 뷰티학개론의 주 시청자는 1324세 여성 약 84%, 왓더펀의 주 시청자는 1834세 남성이 47%를 차지하는 등 각 채널별 주요 구독자가 달라 타깃에 맞춘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KT 올레 tv 모바일과 공동 제작한 웹드라마 '방과 후 연애' 시즌1·2와 '나의 개 같은 연애'는 모두 중국에 리메이크 판권을 수출했다. ‘방과 후 연애’는 두 시즌 누적 총 2천300만 회 이상 조회됐으며 ‘나의 개 같은 연애’의 조회수도 총 1천만 회 이상이다.

스튜디오 다이아 홍준기 팀장은 "현재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 및 운영 능력을 바탕으로 KT와 와이키키스튜디오, 짝쿵TV, 오마쥬TV 등의 채널에 공동으로 콘텐츠를 제작하고 있다"며 "올해에는 오리지널 브랜디드 콘텐츠 제작에도 힘쓸 것"이라고 강조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