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이틀째 단식 농성 이어가는 손학규·이정미
2018.12.07 오후 8:56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사진 첫 번째)와 이정미 정의당 대표(사진 두 번째)가 7일 저녁 국회 본회의장 앞 로텐더홀에서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이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수용을 하지 않고 내년도 예산안에 합의한 데 대해 반발해 이틀째 단식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여야는 이날 정기국회 마지막 본회의를 열고 190여 개 민생법안을 먼저 처리하고 이후 예산안을 처리할 예정이다.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등 야 3당은 선거제 개편을 거부하고 예산안 처리에 합의한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에 반발하며 연동형 비례대표제 결단을 촉구하는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