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꽃게랑 청양고추' 출시…"매운맛 강화"
2018.11.16 오전 10:46
꽃게랑 불짬뽕·고추냉이 이은 세 번째 매운맛 스낵 선봬
[아이뉴스24 장유미 기자] 빙그레 스낵브랜드 '꽃게랑'이 16일 세 번째 매운맛 시리즈로 '꽃게랑 청양고추'를 출시했다.

1986년 출시한 '꽃게랑'은 독특한 꽃게 모양의 디자인과 담백한 맛으로 소비자들의 큰 사랑을 받아왔다. 빙그레 꽃게랑은 지난 2015년 55억 원의 연매출을 기록한 이후 '꽃게랑 불짬뽕', '꽃게랑 고추냉이' 등 지속적인 신제품 출시를 통해 2016년 70억 원, 지난 해에는 90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빙그레는 이러한 성장세를 이어나가기 위해 매운맛 시리즈로 신제품을 계획했다. 중화풍의 불짬뽕과 일본풍의 고추냉이에 이어 한국의 매운맛으로 선보이는 '꽃게랑 청양고추'는 청양고추 특유의 알싸하고 칼칼한 매운맛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이 제품은 알싸한 청양고추향으로 첫 생산품을 사무실에서 개봉했을 때 여기저기 재채기가 나왔다는 후문이다. 출시 전 시행한 소비자 조사에서도 '새로운 매운맛'에 대한 평가가 많이 나왔으며 마요네즈에 찍어먹으면 안주로도 궁합이 잘 맞는다는 의견이 많았다.


빙그레 관계자는 "출시 30년이 넘은 '꽃게랑'은 신제품 출시로 새로운 경험을 소비자에게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소비자 조사를 통해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맛의 신제품을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