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기가지니 AI'와 함께하는 마음챙김 '명상'
2018.11.05 오전 9:24
무진어소시에이츠와 명상플랫폼 '마음챙김' 제공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KT의 인공지능 플랫폼 기가지니를 통해 명상을 지원한다.

KT(회장 황창규)는 6일 기업형 명상 솔루션을 개발한 무진어소시에이츠(대표 김병전)와 '기가지니 명상서비스'를 출시한다고 5일 발표했다.

서비스는 무진어소시에이츠의 국내 최대 명상 서비스 플랫폼인 '마음챙김' 앱에서 제공하는 400여개의 명상 콘텐츠를 인공지능 TV 기가지니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다.



서비스 이용방법은 기가지니에게 '명상 실행해줘'라고 말하면 된다. 힐링사운드, 명상가별, 상황별 카테고리별로 구성되어 있어 개인별 맞춤형 명상이 가능하다. 오늘의 명상, 스트레스 해소명상 등 인기 4개 카테고리는 바로 실행할 수 있도록 화면이 구성돼 있다.


유아가 있는 가정을 위해 아이와 부모가 함께 할 수 있는 '어린이 명상'도 70여가지 제공된다. 이외에도 학생을 위한 명상, 주부를 위한 명상 등 가족 구성 특성에 맞는 명상도 할 수 있다. 명상 전문가의 가이드를 원하는 사람이라면 명상전문가가 엄선한 30일간 명상 프로그램도 준비돼 있다.

명상 재생 시에는 국내 저명한 9명의 화가가 그린 작품들이 화면에 노출된다. 이외에도 기가지니 계정별로 명상현황을 체크할 수 있는 명상달력, 최근에 한 명상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최근 명상 기능도 제공한다.

KT는 기가지니 명상서비스 출시를 맞아 보다 많은 사람이 명상을 경험할 수 있도록 연말까지 모든 명상 콘텐츠를 무료로 제공한다. KT와 무진어소시에이츠는 11월 말까지 3일 이상 기가지니 명상서비스를 이용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휴롬 티마스터, 다기세트, IoT 스탠드 등 상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시행할 계획이다.

김채희 KT AI사업단장(상무)는 "명상서비스는 AI라는 최첨단 서비스와 인문학의 만남이라 더욱 특별한 서비스로 생각된다"며, "기가지니를 통해 현대인에게 가장 편한 공간인 가정에서 온 가족이 매일 꾸준히 명상을 통해 마음의 건강을 챙길 수 있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문기기자 moon@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