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T건강걷기' 20만명 돌파 "중년의 힘을 보여줘"
2018.11.01 오전 11:33
전체 가입자 중 절반 중년층 가입·이용 활발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T건강걷기 X AIA 바이탈리티'가 중년을 걷게 한다.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은 'T건강걷기 X AIA 바이탈리티'의 가입자 수가 서비스 출시 두 달만에 20만명을 돌파했다고 1일 발표했다. 전체 가입자의 절반이상이 40대 이상 고객인 것으로 나타났다.

'T건강걷기 X AIA 바이탈리티'는 SK텔레콤이 AIA생명, SK C&C 와 함께 손잡고 지난 8월말 선보인 건강습관 개선 서비스다. SK텔레콤 고객 또는 AIA 생명 고객이 앱을 통해 주 단위 걷기 목표 달성 시 통신요금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 고객의 건강한 생활을 유도하는 것이 특징이다.





SK텔레콤 분석 결과, 전체 가입자 중 1회 이상 주간 미션을 달성한 비율은 약 30%인 것으로 나타났다. 1회 이상 주간 미션 달성자의 비중이 가장 높은 연령대는 50대 40%로 20대 20%의 2배를 기록했다. 주간 미션을 달성한 자의 걸음을 거리로 환산하면 지구 220바퀴에 달한다.


T건강걷기 X AIA 바이탈리티는 SK텔레콤 고객 또는 AIA 생명 고객이 주간 미션을 달성 시 매주 3천원, 월 최대 1만천원씩 총 6개월간 통신요금을 할인해준다. 통신요금할인 혜택을 원치 않는 고객은 매주 ▲스타벅스 커피 1잔 ▲뮤직메이트 400회 음악듣기 ▲영풍문고 4000원 상품권 중 한 가지 혜택을 선택할 수 있다.

가장 인기 있는 혜택은 통신요금 할인이다. 전체 주간 미션 달성자의 70%가 통신요금 할인을 선택해 두 달간 약 6억원의 통신요금을 할인 받았다. 주간 미션 달성 시 별다른 추가 절차 없이 익월 통신요금이 자동 할인되는 편리한 방식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는 분석이다.

양맹석 SK텔레콤 MNO사업지원그룹장은 "건강습관을 개선하면서 동시에 편리하게 통신비 할인을 누릴 수 있다는 점 덕분에 고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자부심을 느끼실 수 있도록 새롭고 차별화된 제휴 혜택을 선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문기기자 moon@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