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채용비리, 젊은이들 가슴에 못 박는 일…엄벌 처할 것"
2018.10.25 오후 3:10
"사실 조사 결과 보고 조사 확대 여부 결정"
[아이뉴스24 송오미 기자]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5일 공기업 및 공공기관의 채용비리와 관련해 "사회 정의의 문제이고, 젊은이들의 가슴에 못 박는 일이다"면서 "이 사태를 엄중하게 보고 있다. 만약에 잘못된 것들이 적발된다면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엄벌에 처하겠다"고 밝혔다.

김 부총리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의 기재부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김정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최근 서울교통공사의 고용과 관련해서 여러 염려가 많다. 김 부총리도 전수조사할 계획이 있다고 말했는데, 그렇게 할 것이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김 부총리는 이어 "여러 의혹이 제기돼 있어서 우선 사실 조사를 하는 게 필요하다. 작년 인사 비리는 감사원에서 강원랜드를 포함해 사실을 확인해서 전수조사에 들어갔다"면서 "이번 의혹에 대해서도 사실 조사를 빠른 시일 내에 하려고 한다. 결과를 보고 조사 확대 여부를 포함한 대책을 적극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송오미기자 ironman1@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