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김하성-김혜성, 오늘 끝내자!
2018.10.23 오후 9:52
[조이뉴스24 조성우 기자] 23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준플레이오프 4차전 한화 이글스와 넥센 히어로즈의 경기가 열렸다. 넥센 유격수 김하성(왼쪽)과 2루수 김혜성이 한화 8회초 공격 무사 주자 1루서 최재훈의 타구를 병살로 연결시키며 이닝을 끝낸 뒤 기뻐하고 있다.

홈에서 넥센에 2패를 당하며 벼랑 끝에 몰린 한화는 전날(22일) 김태균의 결승타로 4-3 승리를 거두며 희망의 불씨를 살렸다.









/고척=조성우기자 xconfind@joy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