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청탁·불법행위 NO' 손사래 치는 선동열 감독
2018.10.04 오후 3:58
[조이뉴스24 이영훈 기자] 선동열 야구대표팀 감독이 4일 오후 서울 도곡동 야구회관에서 아시안게임 대표팀 선발 관련 논란에 대해 기자회견을 열고 입장을 밝히고 있다.

선 감독은 "국가대표 선발 과정에서 그 어떤 청탁도, 불법행위도 전혀 없었다. 나와 국가대표 야구팀에 대한 근거 없는 억측, 명예훼손은 자제되어야 한다"고 얘기했다.

한편,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는 오는 10일 국정감사 증인으로 선 감독을 불러 선수 선발 의혹에 대한 해명을 들을 계획이다.









/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