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 사전예약 실시
2018.10.02 오후 7:19
인기 크리에이터 참여한 브랜드 페이지 함께 오픈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카카오게임즈(각자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모바일 게임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 사전예약을 시작한다고 2일 발표했다.

엔드림과 조이시티(각자대표 조성원, 박영호)가 함께 개발 중인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은 국산 명작 시리즈인 '창세기전' 지식재산권(IP)을 모바일로 옮긴 게임이다. 현대적으로 재해석된 영웅 캐릭터와 비공정, 마장기를 중심으로 드넓은 필드에서 이어지는 길드 간 치열한 전투가 특징이다.

카카오게임즈는 이용자에게 특화된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브랜드 페이지를 오픈했다. 게임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다채로운 영상과 유명 크리에이터 '침착맨'과 '울산큰고래', '옥냥이'가 출연하는 동영상 콘텐츠 등을 접할 수 있다.

카카오게임즈는 "원작의 스토리를 그대로 옮기면서도 전체적인 콘텐츠를 새롭게 재해석해 재미를 극대화시킨 창세기전을 만날 수 있다"며 "전략성이 강화된 수준 높은 전쟁 콘텐츠와 몰입도 있는 게임성으로 이용자에게 좋은 평가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