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해리포터:호그와트 미스터리' 국내 정식 출시
2018.09.26 오후 5:55
북미 자회사 잼시티 개발작…한국어 완벽 지원
[아이뉴스24 김나리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 박성훈)의 자회사이자 글로벌 모바일 게임 개발사인 잼시티(Jam City)가 모바일 게임 '해리포터: 호그와트 미스터리'를 26일 국내 정식 출시했다.

이 게임은 해리포터의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세계 최초의 모바일 어드벤처 역할수행게임(RPG)이다.

이용자는 자신만의 캐릭터를 생성해 원작에 등장하는 호그와트 마법 학교의 학생으로 입학하고, 마법을 배우는 등 다양한 퀘스트를 해결해 나가면 된다. 이용자가 취하는 행동이나 의사결정이 다음 퀘스트 진행에 영향을 미치는 변수로 작용하는 게 특징이다.



iOS 및 안드로이드 플랫폼을 모두 지원하며, 국내 이용자가 게임의 완성도 높은 스토리를 만끽할 수 있도록 모든 콘텐츠를 한국어로 제공한다.

해리포터: 호그와트 미스터리는 지난 4월 25일 글로벌 출시돼 출시 하루만에 북미와 유럽 주요시장에서 매출 순위 탑 5에 진입한 바 있다.


소설 해리포터의 원작자인 조앤 롤링, 영화 해리포터의 배급사인 워너브로스와의 협업을 통해 만들어낸 완성도 높은 스토리로 이용자들의 호평을 받았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잼시티의 CEO이자 공동 창립자인 크리스 디울프(Chris DeWolfe)는 "해리포터는 스토리와 캐릭터 등 다양한 부분에서 두터운 팬층을 보유한 세계적인 프랜차이즈"라며 "한국의 이용자들에게 해리포터: 호그와트 미스터리만의 마법 같은 모험과 이야기, 게임 경험를 선사할 수 있게 되어 대단히 기쁘다"고 말했다.

/김나리기자 lord@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