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남북정상회담 평양' 온라인 플랫폼 개설
2018.09.14 오전 10:31
평화 프로필 사진 만들기 등 국민 참여 코너도 신설
[아이뉴스24 김상도 기자]‘2018 남북정상회담 평양' 준비위원회(위원장: 임종석 비서실장, 이하 준비위)는 국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남북정상회담을 위해 온라인 플랫폼(www.koreasummit.kr)을 새롭게 단장, 14일 공개했다.

이번 플랫폼은 지난 1·2차 남북정상회담 결과 및 판문점 선언 이후의 남북 간 교류성과에 관한 정보를 담았고, 디자인과 기능 면에서 모바일 이용자들을 위한 편의성을 높였다.

온라인 플랫폼은 1차 회담과 마찬가지로 ‘뉴스룸’, ‘문재인의 한반도정책’, ‘2018 남북정상회담’, ‘교류와 협력의 한반도’, ‘국민과 함께’의 틀을 유지하면서 일부 메뉴를 수정·보완했다.


‘뉴스룸’은 3차 정상회담 기간 동안 생산되는 사진과 브리핑, 온라인 생중계 영상을 제공할 예정이다.

‘2018남북정상회담’ 메뉴에는 판문점 선언이 이뤄지기까지의 과정 및 1·2차 정상회담의 성과와 의의, 그리고 판문점 선언을 구체적으로 이행하기 위한 남북의 노력을 정리했다.


특히 ‘평화 프로필 만들기’ 코너를 신설해 국민들이 SNS 계정에 사용하는 프로필 사진을 직접 만들고 내려 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난 회담의 명장면 중 하나로 꼽히는 양 정상의 도보다리 회담을 재연할 수 있는 사진촬영 무대를 제작·설치하고, 현장을 방문한 시민 누구나 사진을 촬영하고 바로 인화해볼 수 있는 즉석 사진촬영 이벤트를 진행한다. 주말(9.15~16일)에는 서울 마포구 연남동 경의선 숲길, 17일 월요일에는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김상도기자 kimsangdo@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