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사막 모바일, 대규모 업데이트 예고
2018.09.10 오후 4:07
월드경영·사막·전직 등 순차적으로 적용 예정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모바일 게임 '검은사막 모바일'의 대규모 콘텐츠 업데이트가 예고됐다.

펄어비스(대표 정경인)는 10일 공식 카페를 통해 검은사막 모바일에 추가될 월드경영 시스템과 신규 지역인 '사막', '전직' 등 향후 진행될 업데이트 내용을 상세히 안내했다.

첫 번째 대규모 업데이트인 월드경영은 원작 검은사막에는 없는 영지 시스템의 확장이다. 기존 영지가 자원 수급과 영지 관리에서 재미를 찾는데 그쳤다면 월드경영은 영지를 확대해 생활 콘텐츠의 자유도를 높이게 된다.

신규 지역인 사막은 검은사막 모바일에서 가장 자유도가 높은 지역이다. 조용민 펄어비스 PD는 "아직은 구체적으로 안내드리기 어렵지만 RvR(대규모 진영 간 전투) 형태의 콘텐츠 추가도 고려하고 있다"며 "지금까지의 성장을 마음껏 발휘하는 새로운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출시 전 부터 많은 기대를 모았던 원작 검은사막 온라인의 '각성' 시스템은 검은사막 모바일만의 색을 입힌 전직 시스템으로 도입된다. 전직시 현재 무기를 계속 쓰거나 새로운 무기를 선택할 수 있게 구성 중이다. 펄어비스는 새로운 무기를 먼저 선보이고 기존 무기 강화 시스템은 순차적으로 업데이트할 계획이다.

가문 콘텐츠의 경우 추후 가문던전, 가문의 위상 등을 선보이며 가문 육성의 즐거움을 제공할 예정이다.

조 PD는 "새로운 콘텐츠 추가는 물론 기존에 개발 중인 전 서버 통합 결투장, 서버 이전 등 또한 준비하고 있다"며 "다양한 플레이가 존중받을 수 있는 검은사막 모바일을 만들어 나갈 것을 약속드리며 향후 업데이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