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국자 감소에 확 줄어든 해외 카드사용액, 전분기比 8.0%↓
2018.08.21 오후 12:07
출국자 7.3% 줄어 2016년 4분기 이후 첫 해외 카드사용액 감소
[아이뉴스24 유재형 기자] 2018년 2분기중 국내 거주자가 신용·체크·직불카드로 해외에서 사용한 금액은 모두 46.7억 달러로 전분기50.7억 달러에 비해 8.0% 감소했다고 한국은행이 21일 발표했다.

이는 내국인 출국자수가 1/4분기 대비 7.3% 감소한 원인이다.



내국인 출국자수는 지난 1분기 방학시즌과 설 연휴 영향으로 743만명을 기록하며, 이전 2017년 4분기 743만명 대비 8.2% 급증했었다. 올해 2분기 출국자수는 689만명으로 1분기 대비 7.3% 감소했다.

이에 따른 2분기 해외 카드 사용실적은 46억6천600달러로 1분기 50억7천달러 대비 감소했다. 거주자의 카드 해외 사용실적이 감소한 것은 2016년 4분기(-1.0%) 이후 6분기 만이다.



/유재형기자 webpoem@i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