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비투비 서은광, '이등병의 편지'로 전한 작별 인사

비투비, 서은광 입대 전 완전체 마지막 공연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그룹 비투비 서은광이 입대 전 마지막 공연에서 '이등병의 편지'를 불렀다. 노래로 전한 작별 인사에 팬들은 눈물을 쏟았다.

그룹 비투비는 10일 오후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다섯 번째 단독 콘서트 '2018 BTOB TIME -THIS IS US'를 개최하고 1만2천여 관객들을 만났다.

이날 콘서트는 멤버 서은광이 오는 21일 입대를 앞두고 마지막으로 서는 비투비 완전체 무대라는 점에서 의미가 남달랐다.

오프닝 무대 '더 필링'과 '무비' 이후 서은광은 조명이 꺼진 무대에 홀로 섰다. 서은광은 "비투비 타임에 오신 걸 환영한다. 즐거운 시간 되고 계시죠. 다음 곡이 나오려면 여러분들의 뜨거운 함성과 박수가 필요하다. 정말 아름다운 밤이다. 오늘따라 유독 달이 더 아름답다"는 멘트로 콘서트의 시작을 알렸다.

이날 콘서트 스크린에는 열창하는 서은광의 모습이 많이 잡혔다. 서은광이 입대를 암시하는 듯한 멘트를 시작하자 객석 팬들의 눈물이 터졌고 멤버들은 "오프닝부터 왜 울어. 저희도 참고 있다"고 달랬다. 서은광은 "긴 말 않겠다. 아름다운 우리만의 추억 하나 만들어보자"고 약속했다. 공연 막바지 서은광은 '이등병의 편지'를 부르며 팬들에게 작별 인사를 띄웠다. 지난 6년에 대한 고마움과 2년 뒤를 기약하는 리더 서은광의 마음이 담긴 무대였다.

한편 비투비는 오는 12일까지 3일간 콘서트를 열고 총 3만6천여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유성은, 9일 '끌어안아줘' 발표…비투비 정일훈 피처링


    비투비 서은광, 21일 현역 입대…뮤지컬 등 일정 조율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