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엔터, 차이나조이 2018서 '토스트' 출품
2018.08.01 오전 9:39
중국 게임사 만나 토스트 인프라 소개…밀착 서비스도 마련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NHN엔터테인먼트(대표 정우진)는 오는 3일부터 중국 상해에서 열리는 차이나조이2018에 참가해 중국 개발사를 직접 만난다고 1일 발표했다.

회사 측은 B2B관 내 통합 클라우드 솔루션 '토스트(이하 TOAST)' 부스를 마련하고 오픈스택 기반의 인프라(IaaS) 서비스와 글로벌 게임 플랫폼 '게임베이스'를 비롯해 다양한 클라우드 상품을 출품하기로 했다.

게임베이스는 한게임 등 오랜 게임 사업 노하우와 기술 역량을 갖춘 NHN엔터테인먼트의 게임 전문 그룹이 직접 개발한 글로벌 게임 플랫폼이다. 구글, 페이스북, 애플 게임센터 등 글로벌 마켓의 표준 인증 및 결제, 운영, 분석 도구 등을 통합 지원하며 이용자가 게임 콘텐츠 개발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더불어 NHN엔터테인먼트는 글로벌 게임 콘텐츠를 효율적으로 다운로드할 수 있는 '스마트 다운로더', 게임 이용자의 유입과 방문, 매출 등의 통계 분석 서비스인 'TOAST 애널리틱스', 모바일 앱에 특화된 보안 서비스 '앱가드' 등도 함께 선보인다.

중국 개발사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함께 준비하고 있다. 중국 본토에서 한국 및 글로벌 게임 시장에 직접 진출하고자 하는 현지 개발사를 위해 'TOAST & 게임베이스' 활용 방안을 소개하고 중국 현지 개발사의 서비스 환경과 니즈에 최적화된 맞춤형 상담을 통해 NHN엔터테인먼트의 글로벌 서비스 노하우도 공유할 계획이다.

게임베이스의 개발 운영을 총괄하고 있는 이동수 NHN엔터테인먼트 게임기술센터장은 "게임베이스는 글로벌 게임서비스를 위한 TOAST의 대표 상품으로 NHN엔터테인먼트가 보유한 게임 산업에 대한 이해와 다년간의 노하우를 통해 서비스 품질과 효과를 입증하고 있다"며 "중국 현지의 TOAST 기술 지원 인력을 통한 중국어 밀착 서비스도 시작함에 따라 중국 게임사의 높은 호응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TOAST 부스를 방문한 모든 고객에게는 TOAST의 모든 상품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20만원 무료 크레딧과 소정의 사은품이 증정된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