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최재훈 "음악은 이제 취미활동…현재 본업은 무역업"
2018.07.25 오전 12:56
[조이뉴스24 박용근 기자] '불타는 청춘'에 90년대 록발라드의 전설 최재훈이 깜짝 등장했다.

2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가수 최재훈이 청춘들의 상주 여행에 합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출처=SBS '불타는 청춘' 방송 화면 캡처]



이날 말끔한 수트 차림으로 등장한 최재훈은 TV로 인사드리는 건 정말 오랜만이다. 카메라 울렁증이 있어서 걱정된다”고 말했다.

이어 최재훈은 “방송하는 분들 중에 가까운 분들이 많지 않다"며 "음악하는 분들 외에는 친하게 지내는 사람이 별로 없다. 조금 기대된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후 최재훈은 "아직도 음악하고 있냐"는 최성국의 질문에 "음악은 취미활동으로만 하고 있다. 현재는 무역 비즈니스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최재훈의 멤버들의 요청에 히트곡 ‘널 보낸 후에’를 열창하며 녹슬지 않은 가창력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박용근기자 pyk18@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