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반기 첫승' 한용덕 "팬들 염원하는 가을 야구 진출하겠다"
2018.07.17 오후 10:34
[한화 8-1 KT] 샘슨 10승 "에이스다운 모습" 만족
[조이뉴스24 김동현 기자] 후반기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한 한용덕 한화 이글스 감독이 선수들을 크게 칭찬했다.

한 감독이 이끄는 한화는 17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KT와 경기에서 마운드와 타선의 조화를 앞세워 8-1 완승을 따냈다.

투타의 조화가 잘 이뤄졌다. 타선에서는 송광민이 선제 홈런을 포함해 멀티히트로 2타점을 올렸다. 지성준도 홈런 하나를 때리면서 후반기 첫 경기를 기분 좋게 시작했다.



여기에 선발 키버스 샘슨도 나쁘지 않은 투구를 펼쳤다. 매이닝 주자를 내세우면서도 위기관리능력을 발휘했다. 5이닝 동안 6피안타 4볼넷 6탈삼진 1실점으로 시즌 10승(6패)째를 손에 넣었다.

한 감독도 만족했다. 그는 "고참 선수들이 충분히 자기 역할을 잘 해주면서 첫 단추를 잘 꿰었다"면서 "선발 샘슨이 힘들게 10승을 했지만 역시 에이스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전반기만큼 후반기도 기대된다"고 샘슨을 칭찬했다.

그는 이어 "강경학이 전반기 마지막에 집중력이 떨어지는가 싶었지만 오늘 경기에서 좋은 집중력을 보여줬다. 첫 승을 시작으로 이기는 경기를 많이 해서 팬들이 염원하는 가을 야구에 진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수원=김동현기자 miggy@joy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