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박보검과 한솥밥 먹는 `이서원` 강제추행 및 특수협박으로 추락
2018.07.12 오전 11:31
[조이뉴스24 도철환 기자] 강제추행 및 특수협박 혐의를 받는 배우 이서원이 첫 공판에 얼굴을 드러냈다.

배우 이서원은 지난 4월 술자리에 동석한 동료 여성연예인에게 강제로 신체 접촉을 시도했다가 피해자가 거부하자 흉기로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연행된 경찰서에서도 술에 취해 욕설 등 소란을 피운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이서원 공식사이트 캡처]



한편, 이서원은 배우 송중기, 박보검과 같은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소속으로 두 사람을 이을 라이징 스타로 떠올랐지만, 이번 사건으로 누리꾼들의 비난을 사고 있다.





/도철환기자 dodo@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