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타카' 하현우 "연인 허영지, 방송 후 편하게 생각할 듯"
2018.07.11 오전 11:39
이홍기 "하현우의 재발견, 가왕 이미지 가짜"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이타카로 가는길' 하현우가 방송 후 여자친구 허영지의 반응을 추측해 웃음을 안겼다.

11일 오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이타카로 가는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연출을 맡은 민철기 PD와 윤도현, 하현우, 이홍기, 소유, 김준현 등이 참석해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민철기 PD는 '복면가왕' '수상한 가수'에 이어 또 한 번 하현우와 만났다.



민철기 PD는 "하현우와 예전부터 같이 기획했던 것을 함께 하게 되서 기쁘게 생각하고 있다. 관전포인트는 하현우의 재발견이다. 예능 초보, 예능 버라이어티 처음 출연한 것이었는데 여자친구분이 이걸 보고 더 사랑이 굳건해지거나 떠나지 않을까 싶다. 굉장히 매력적이었다. 인간 하현우의 모습을 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홍기는 "하현우를 가왕 이미지로 생각하고, 다크한 모습을 많이 보여서 냉정할 것 같다고 한다. 그 모습은 가짜다. 형이 낯가림이 있어서 생긴 이미지다. 예능 섭외에서 1등을 할 것 같다"고 말했다.
허영지와 열애 중인 하현우는 "이 방송이 나가면 저를 편안하게 생각할 것 같다. 그 분(여자친구) 말고도 저희 가족들도 편안하게 생각할 것 같다. 친척들도 각 잡고 준비하고 있다. 세상이 저를 편안하게 생각하지 않을까 싶다"고 웃었다.

tvN '이타카로 가는 길'은 오직 SNS에 업로드한 노래 영상 조회 수만으로 얻은 경비로 터키에서 그리스 이타카섬까지 가는 여정을 담는 프로그램이다. 20일간 4,400Km의 여정, 여행 경비는 0원으로 음악 영상 조회수로 여행을 하게 된다.

터키로 향하는 여정에는 가수 이홍기와 소유, 개그맨 김준현이 일자별로 합류하며 풍성한 음악을 선사한다. 탄탄한 보컬로 꾸준한 음악 활동을 선보이고 있는 이홍기와 매력적인 음색의 소유, 특유의 음악적 감각을 보유한 개그맨 김준현이 다채로운 볼거리를 만들어낸다.

tvN '이타카로 가는 길'은 오는 15일 오후 6시 10분 첫 방송된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