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윤 "서울대 비결? 하교 전까지 자리서 안 일어나"
2018.07.07 오후 4:03
"고3 수업 내내 딱 한 번 졸아"
[조이뉴스24 권혜림 기자] 배우 이상윤이 서울대에 입학할 수 있었던 학창시절 자신의 모습을 돌아봤다.

8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연출 이세영)에서 열세 번째 사부를 만난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은 멤버들은 초단위 라이프를 사는 '플랜맨' 사부와 함께 자기관리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승기는 서울대 출신 이상윤에게 "고등학생 때 어떻게 공부했냐"고 물었고, 이상윤은 "고3 수업시간 내내, 딱 한 번 졸았다"고 대답했다. 이를 듣고 있던 양세형이 "난 수업을 딱 한 번 들은 것 같은데"라고 중얼거려 멤버들을 폭소케 했다.






이상윤은 "학교에 도착해서 집에 갈 때까지 자리에서 일어나지 않았다. 쉬는 시간에도 영어단어를 외웠다"며 고3 시절을 회상했다. 이상윤은 이어 "하지만 자야 할 시간에는 반드시 잤다"고 덧붙였다.

사부가 이상윤의 시간 관리에 감탄하며 "정말 중요한 말이다. 잘 때 자고 할 때 하는 것이 핵심"이라고 말하자, 육성재는 "나처럼 너무 많이 쉬면 안 된다. 적당히 쉬는 것이 핵심"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사부를 비롯해 멤버들 또한 저마다 꿈을 위해 치열하게 살았던 학창시절 일화를 공개하며 서로에게 놀랐다는 후문이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