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무역전쟁 돌입에도 고용통계 호조 힘입어 상승, 다우 0.41% ↑
2018.07.07 오전 9:43
[아이뉴스24 나성훈 기자]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에 대한 우려에도 불구, 뉴욕증시가 상승 마감해 눈길을 끌고 있다.

[출처=뉴시스 제공]


6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41%(99.74포인트) 상승한 채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 푸어스500 지수는 0.85%, 나스닥지수는 1.34% 상승한 채 장을 마감했다.

미국과 중국이 관세폭탄을 주고 받으며 무역전쟁에 돌입했으나 미국 고용통계 발표 결과 일자리수가 전월 대비 21만 3000명 증가해 기업의 실적 개선 기대감으로 이어지며 주가 상승을 견인했다는 분석이다.

이번 주 다우지수는 0.8%, S&P500 지수는 1.5%, 나스닥지수는 2.4% 각각 상승했다.


/나성훈기자 naash@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