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손여은 "사랑받아 보람되고 감사해" 종영소감
2018.06.14 오전 11:05
"좋은 작품으로 찾아뵐 것"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배우 손여은이 KBS2TV 수목드라마 '슈츠'(극본 김정민, 연출 김진우, 제작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의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작별인사를 전했다.

14일 손여은은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를 통해 마지막 비하인드컷 공개와 함께 종영소감을 밝혔다.

먼저 공개한 비하인드컷에서 손여은은 카메라를 향해 트레이드 마크인 환한 미소를 선보이는가 하면 손가락 하트, 브이 등 사랑스러움이 더해진 다양한 포즈를 취해 보이며 극중 배역 김문희를 떠나 보내야 하는 아쉬움을 달래줬다.



이어 손여은은 "안녕하세요. 손여은입니다. '슈츠'가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있습니다. 저는 '슈츠' 중간부터 합류하게 돼서 많이 설레기도 하고 또 좋은 작품에 함께 하게 돼 긴장하기도 했는데 많은 분들이 김문희라는 캐릭터를 사랑해주고 좋아해줘서 보람 있고 좋은 시간들 보낸 것 같습니다"라고 했다.

마지막으로 "저는 좋은 작품으로 찾아 뵙도록 하겠습니다. 기대해주시고 오늘 슈츠 마지막까지 꼭 본방사수 해주세요. 감사합니다"라고 전하며 애틋함을 드러냈다.

한편 손여은은 극중 당당하고 자신감 넘치는 매력의 소유자 김문희 역으로 활약을 펼쳤다. '슈츠' 최종회는 이날 밤 10시 방송된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관련기사

'슈츠' 손여은 "사랑받아 보람되고 감사해" 종영소감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