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접견
2018.06.14 오전 10:51
북미정상회담 결과에 대해 환담
[아이뉴스24 김상도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방한 중인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을 만나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회담의 성과에 대해서 이런저런 평가들이 있지만, 미국·일본·한국인들을 비롯한 전세계인들로 하여금 전쟁 위협, 핵 위협, 또 장거리 미사일 위협에서 벗어날 수 있게 했고, 이런 것만 하더라도 엄청난 가치가 있는 일이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회담의 성과를 함께 평가하고, 나아가서 합의가 아주 신속하고 완전하게 이행될 수 있도록 앞으로 우리가 공조하고 협력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서도 오늘 함께 논의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폼페이오 장관은 "회담이 성공적으로 진행되는 데는 문 대통령께서 남북 정상회담을 성공적으로 주최했기 때문에 가능했고, 그런 노력이 없었다면 성공적으로 회담을 가질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되지 않았을 것"이라며 "굉장히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또 "앞으로도 굉장히 할 일이 많이 남아 있다고 생각되지만, 이런 부분 대해서는 저희 양측이 충분히 공조할 수 있을 것"이라며 "한반도의 궁극적 평화를 함께 가져올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상도기자 kimsangdo@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