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경욱 막말 뿔난 네티즌 "유재석을 건드려?" "말이야 방구야" 색깔론 논란
2018.06.14 오전 9:53
[아이뉴스24 이상우 기자]민경욱 국회의원이 개그맨 유재석을 비난하는 게시글을 공유해 논란이 커지고 있다.

지난 13일 민경욱 의원은 자신의 SNS에 투표에 나선 유재석의 모습이 담긴 사진과 글을 공유하며 공개 비난을 했다.

유재석은 흰 티셔츠와 파란 모자를 쓰고 기표소에 등장했으며 이에 민경욱은 “재석아, 너를 키운 건 자유민주국민들이다. 이미 너의 사상을 알고 있었지만, 이제 다신 인민국민 날라리들은 꼴도 보기 싫다. 너도 북으로 가길 바란다. 우리도 모두 빨간 모자 쓰고 투표장 GO”고 작성했다.


[출처=민경욱 sns 캡처]


민경욱 국회의원은 유재석이 쓰고 나온 파란색 모자가 더불어민주당을 지지한다는 뜻으로 해석한 것으로 네티즌들이 색깔론을 뒤집어씌운 글을 공유했다는 비판이 나오자 자신의 SNS에서 해당 글을 지웠다.

한편,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감히 유재석을 건드려?" "말이야 방구야" "왜 유재석한테 화풀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상우기자 lsw18@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