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 합의문 전문
2018.06.12 오후 4:36
'미국은 북한에 안전 보장, 북한은 완전한 비핵화 약속'
[아이뉴스24 김상도 기자]<합의문 전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조선인민민주주의 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은 2018년 6월12일 싱가포르에서 최초의 역사적인 정상회담을 개최했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은 미국·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새로운 관계 수립과 한반도에서의 영속적이고 굳건한 평화적 정권 건설과 관련된 문제에 대해 포괄적이고, 심도있으며, 진지한 의견을 교환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안전 보장을 약속했고, 김정은 위원장은 완전한 한반도 비핵화에 대한 확고하고 변함없는 그의 약속을 다시 확인했다.


미국·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새로운 관계 수립이 한반도와 세계의 평화와 번영에 기여할 것이라는 것을 확신하고, 상호신뢰 구축이 한반도 비핵화를 촉진할 수 있다는 사실을 인식하면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은 다음과 같이 합의했다.

1.미국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평화와 번영을 위한 두나라 국민들의 여망에 따라 새로운 관계를 수립할 것을 약속한다.

2.미국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한반도에서 영속적이고 안정적인 평화적 정권을 구축하기 위해 공동 노력할 것이다.

3.2018년 4월27일 판문점 선언을 재확인하면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추진할 것을 약속한다.

4.미국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이미 확인된 전쟁포로의 즉각적인 송환을 포함, 전쟁포로와 실종자의 수색을 약속한다.

역사상 최초인 미국-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정상회담이 두 나라의 수십년에 걸친 긴장과 적대 관계를 극복하고 새로운 미래를 열기 위해 커다란 중요성을 갖는 신기원적인 이벤트임을 인정하면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은 이 합의문의 조건들을 충실하고 신속하게 이행할 것을 약속한다. 미국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미국 측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이에 걸맞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고위 관리가 주도하는 후속 협상을 미국-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정상회담의 결과를 이행하기 위해 가능한한 빠른 시일내에 계속 추진하기로 약속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한반도와 세계의 평화, 번영, 안보를 촉진하기 위해, 그리고 새로운 미국-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발전을 위해 협력하기로 약속한다.

/김상도기자 kimsangdo@inews24.com

관련기사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 합의문 전문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