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태용호 6월 FIFA 랭킹 57위, 네 계단 상승
2018.06.07 오후 8:53
러시아월드컵 상대 독일 부동의 1위, 멕시코 15위 스웨덴 24위
[조이뉴스24 이성필 기자] 한국이 2018 러시아월드컵을 앞둔 마지막 국제축구연맹(FIFA) 세계랭킹에서 57위를 기록했다.

FIFA는 7일 오후(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6월 세계랭킹을 발표했다. 한국은 544점을 길고하며 57위에 올랐다. 5월보다 네 계단이 상승이다. 한국이 50위권에 진입한 것은 지난 3월 59위 이후 3개월 만이다.



아시아 축구연맹(AFC) 가맹국 중에서는 세 번째로 높은다. 일본은 61위로 밀렸다. 호주는 36위로 이란(37위)을 밀어내고 AFC 가맹국 1위가 됐다.

한국의 러시아월드컵 상대인 독일은 1위를 유지했다. 스웨덴(24위), 멕시코(15위)는 비슷한 순위를 유지했다.


/이성필 기자 elephant14@joynews24.com

관련기사

신태용호 6월 FIFA 랭킹 57위, 네 계단 상승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