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유빈 "알콩달콩 사는 선예 부러워"
2018.06.06 오후 2:58
헤이즈와 부산 해운대서 한끼 대결
[조이뉴스24 권혜림 기자] 가수 유빈이 원더걸스 선예의 근황을 전했다.

6일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 가수 유빈과 헤이즈가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에서 밥동무로 나선다.

최근 부산에서 진행된 녹화에서, 유빈은 여전히 돈독한 우정을 유지하고 있는 원더걸스 멤버들의 소식을 전했다. 특히 결혼 후 행복한 가정을 꾸리고 있는 전 멤버 선예를 응원해 눈길을 끌었다.



유빈은 육아에 집중하고 있는 선예의 근황을 전하며 "알콩달콩하게 사는 모습이 부럽다"고 말했다. 이어 결혼에 대한 본인의 생각을 전해 밥동무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한편, 이날 유빈은 원더걸스 멤버들 중 맏언니였음에도 가장 늦게 솔로로 데뷔를 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이와 관련해 "내가 가장 좋아하는 단어는 '배려'"라며 항상 상대방의 입장에서 생각하려고 노력하는 가치관을 전하기도 했다.

'한끼줍쇼'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관련기사

'한끼줍쇼' 유빈 "알콩달콩 사는 선예 부러워"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