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무허가 가족묘 조성 논란 사과 "최대한 빨리 조치"
2018.06.02 오후 10:12
[아이뉴스24 전종호 기자]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경남지사 후보는 2일 고성군 무허가 가족묘 조성 논란과 관련해 "경위가 어찌됐든 제 불찰"이라고 사과했다.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경남지사 후보[출처=뉴시스 제공]


김 후보는 이날 기자들을 보낸 입장문을 통해 "도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송구하다. 최근 저희 집안 가족묘 조성과 관련한 보도를 접하고 문제가 있었음을 알게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해당 사안은 법적 자문을 받아 최대한 빨리 필요한 조치를 취하겠다"며 "다시 한 번 도민 여러분께 걱정을 끼쳐 드린 점 깊이 사과 드린다"고 했다.

앞서 조선일보는 김 후보 일가가 고성군 내 소유지에 정부 허가 없이 '김해김씨' 가족묘를 조성했다고 보도했다.

/전종호기자 jjh18@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