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20만원대 갤럭시와이드3 단독 출시
2018.05.24 오전 10:57
출고가 29만7천원…블랙·실버 모델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20만원대 가격에 5.5인치 대화면을 갖춘 스마트폰 '갤럭시와이드3'를 단독 출시한다고 24일 발표했다.

갤럭시와이드3의 출고가는 29만7천원이며, band 데이터 세이브(월 3만2천890원)' 이용 시 공시지원금 13만원을 받아 16만7천원에 구입할 수 있다.

갤럭시와이드3는 전작인 ‘갤럭시와이드1(2016년 7월 출시)'과 '갤럭시와이드2(2017년 5월 출시)'는 누적 130만대가 팔렸다.



SK텔레콤이 갤럭시와이드2 구매 고객 분석 결과 40대 이상 고객이 약 70%, 10대 이하 고객이 약 25%를 차지한 것으로 집계됐다. 저렴한 가격으로 삼성 대화면 스마트폰을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에 민감한 40대 이상∙10대 이하 고객의 큰 관심을 받았다는 분석이다.


갤럭시와이드3 역시 20만원대 보급형 모델임에도 ▲5.5인치 대화면 ▲1300만 화소의 전∙후면 카메라 ▲32GB 내장메모리(최대 400GB 외장메모리 지원) 등 프리미엄 성능을 다수 탑재했다.

전작에 비해 카메라와 조리개 성능을 대폭 개선해 더 밝고 선명한 사진을 찍을 수 있다. 내장메모리 용량도 2배 늘려 저장공간 부족 문제를 해소했다. 얼굴인식과 FM 라디오 등 편의기능을 추가하고 스피커 출력을 높인 점도 특징이다. 색상은 블랙, 실버 2종이다.

문갑인 SK텔레콤 스마트디바이스그룹장은 "2016년부터 단독 출시해 실속파 고객을 중심으로 탄탄한 팬덤을 형성해온 갤럭시와이드 시리즈의 최신작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합리적인 선택지를 다양하게 제공할 수 있도록 중저가 스마트폰 라인업을 지속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