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LG 이사회, 구광모 사내이사 선임…내달 29일 임시주총 소집
2018.05.17 오전 11:26
구본무 회장 와병 고려 주주대표 일원 이사회 추가, 후계구도 사전대비 일환
[아이뉴스24 양창균 기자] LG그룹 지주회사인 ㈜LG가 17일 오전 이사회를 개최하고, LG전자 구광모 상무를 ㈜LG 사내이사로 선임하기로 했다. 이에 ㈜LG는 오는 6월 29일 오전 9시 여의도 LG트윈타워 대강당에서 임시 주주총회를 소집하기로 결의했다.



LG그룹은 "구본무 회장이 와병으로 인해 ㈜LG 이사회에서 역할을 수행함에 제약이 있는 관계로 주주 대표 일원이 이사회에 추가적으로 참여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논의가 이사회에서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LG그룹은 후계구도를 사전 대비하는 일환이기도 하다고 덧붙였다. 구 상무는 오는 주총에서 이사로 선임되면, ㈜LG 이사회 멤버로 참여하게 된다.

구 상무는 구본무 회장의 장남이다. 친부는 구본능 희성전자 회장이지만 장자 승계 원칙을 고수하는 범LG가(家)의 전통에 따라 2004년 구본무 회장의 양아들로 입적해 경영 승계 수업을 받아 왔다.

구 상무는 1978년생으로 미국 로체스터 인스티튜트 공과대학을 졸업하고 2006년 LG전자 재경부문에 대리로 입사했다. LG전자 미국 뉴저지 법인, HE(홈엔터테인먼트)사업본부 선행상품기획팀, HA(홈어플라이언스)사업본부 창원사업장과 ㈜LG 경영전략팀 등을 거치며 제조와 판매, 기획의 경험을 쌓아 왔다.

2015년에 (주)LG 상무로 승진한 이후 지속 성장에 필요한 기술과 시장 변화에 주목해 사업 포트폴리오를 기획하고 계열사간 협업을 통한 시너지 제고를 지원했다. IT기술 동향에 관심이 많아 콘퍼런스나 포럼 등에 참석하고 파트너사와의 협력을 직접 챙겨온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부터는 LG전자의 성장사업 중 한 축인 B2B사업본부의 ID(Information Display) 사업부장으로서 글로벌 사업을 이끌고 있다.


/양창균기자 yangck@inews24.com

관련기사

[종합] ㈜LG 이사회, 구광모 사내이사 선임…내달 29일 임시주총 소집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