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다문화장학재단, 다문화 부부 결혼 비용 지원 나선다
2018.05.14 오전 11:21
'제7회 우리웨딩데이' 참가자 모집···웨딩촬영 및 신혼여행 등 지원
[아이뉴스24 김지수 기자] 우리은행의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다문화 부부를 위한 결혼식인 '제7회 우리웨딩데이'의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4일 발표했다.

'우리웨딩데이'는 경제적 어려움으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다문화 부부를 위해 우리다문화장학재단에서 진행하는 대표적인 사회공헌 사업이다. 참가 희망자들은 오는 15일부터 31일까지 재단 홈페이지에서 신청 가능하다.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신청사연, 소득수준, 부양가족수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총 10쌍의 다문화부부를 선정할 예정이다. 합동결혼식은 오는 7월 15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진행된다.



결혼식과 웨딩촬영, 피로연, 신혼여행 등 일체의 비용을 재단에서 지원한다. 손태승 우리은행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은 결혼식 당일 직접 주례자로서 참여해 다문화 부부의 결혼을 축하할 계획이다.

우리다문화장학재단 관계자는 "지난 2013년부터 우리웨딩데이를 통해 60쌍의 부부에게 결혼식을 선물했다"며 "앞으로도 다문화 부부가 우리 사회의 일원으로서 소속감을 가지고 건강한 가정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도움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지난 2012년 우리은행과 계열사에서 200억원을 출연해 설립한 공익재단이다. 다문화 가족의 건강한 성장과 안정적인 국내 정착을 돕기 위한 교육 및 장학사업과 복지사업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김지수기자 gsoo@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