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 1분기 영업손실 58억
2018.05.11 오전 9:04
적자폭 늘고 매출 소폭 증가…당기순익 흑전
[아이뉴스24 김나리 기자] 게임빌(대표 송병준)은 올해 1분기 영업손실 58억을 기록했다고 11일 발표했다. 전년 동기보다는 91.1% 늘어난 규모다.

같은 기간 매출은 236억원으로 17.4% 하락했지만, 당기순이익은 37억원으로 13.7% 올랐다.

전분기 보다 매출은 6.2% 늘었고, 당기순익은 흑자 전환했다.

게임빌 측은 "전 분기 대비 매출은 신작 출시 및 신규통합법인 연결 효과로 상승했다"며 "자체 신작 출시 및 변동비 감소로 영업이익이 개선돼 당기 순이익은 흑자 전환했다"고 말했다.

한편 게임빌은 2분기 '가디우스 엠파이어(Gardius Empire)'와 '로열블러드(Royal Blood)', '자이언츠 워(GIANTS WAR)'를 출시할 예정이다.






/김나리기자 lord@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