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B, 키즈 영어채널 '잉글리지 젬' 론칭
2018.05.04 오전 9:44
英 BBC·美 PBS 제작 콘텐츠 방영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IPTV에 또 하나의 키즈 영어채널이 서비스된다.

SK브로드밴드(대표 이형희)는 B tv를 통해 프리미엄 영유아 영어 채널 '잉글리시 젬(english gem)'을 실시간 채널로 서비스한다고 4일 발표했다.

잉글리시 젬 채널은 국내 2~6세 미취학 아동을 대상으로 미국, 영국 등 영미권 현지 영유아들이 즐겨보는 최신 영어 콘텐츠를 엄선해 100% 영어자막과 함께 제공한다.

대표작으로는 PBS 키즈 채널에서 방영된 '다니엘 타이거 인 더 네이버 후드', NBC 유니버설에서 제작한 '피터래빗' '자파리' 등이 있다. 영국 BBC, 미국 PBS에서 방영하는 키즈콘텐츠를 확보해 신규 에피소드를 주기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또한 미국텔레비전 예술과학 아카데미가 주는 에미상 키즈콘텐츠 수상작과 동요, 율동, 아트 & 크래프트 등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제공해, 아이들이 영어에 자연스럽게 노출되고, 즐겁게 따라하면서 배울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SK브로드밴드는 '잉글리시 젬' 채널 출시를 기념해 오는 16일까지 2주동안 B tv 채널 187번을 통해 무료로 제공한다. 또한 17일부터 다음달 30일까지 유료로 가입하는 고객 대상으로 B포인트 1만원을 전원 지급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할 예정이다.


잉글리시 젬 실시간 채널 이용금액은 월 8천800원이며, 실시간채널과 VOD를 무제한으로 볼수 있는 'english gem VoD' 상품의 이용금액은 월 1만1천원이다.

유창완 SK브로드밴드 미디어사업본부장은 "이번 채널 론칭을 통해 자녀영어교육에 관심이 높은 부모가 안심하고 자녀에게 추천 할 수 있는 영어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양질의 교육콘텐츠를 지속 확보해 키즈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SK브로드밴드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인기캐릭터 콘텐츠 '뽀요 TV' '캐리 TV'를 론칭했으며, 양방향 서비스가 가능한 영유아 생활습관 교정놀이 '뽀로로 TV 앱' 출시를 앞두고 있는 등 키즈 경쟁력을 대대적으로 강화하고 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