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정상회담] 김정은 부인 리설주 여사 깜짝 등장
2018.04.27 오후 2:55
오후 6시15분 경 판문점 도착, 문 대통령 내외 및 김 위원장과 함께 만찬
[아이뉴스24 송오미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부인 리설주 여사가 27일 오후 6시15분 경 판문점 남북정상회담장에 와서 만찬에 참석한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후 2시30분 판문점에서 브리핑을 갖고 "김정은 위원장의 부인 리설주 여사가 오후 6시 15분 경 판문점에 도착한다.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김정은 위원장과 리설주 여사는 평화의 집에서 잠시 환담한 뒤 만찬에 참석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남북정상회담 메인 프레스센터(일산)=송오미기자 ironman1@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