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정상회담 특집 방송…'나혼자'-'정글' 못 본다
2018.04.27 오전 8:32
JTBC, 특집 편성에도 '예쁜 누나'는 정상 방송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2018 남북정상회담' 특집 방송으로 인해 지상파 정규 프로그램이 대거 결방된다.

27일 지상파 3사는 27일 열리는 남북정상회담으로 특별 생방송이 편성됐다. 문재인 대통령의 판문점 이동, 판문점에서 진행되는 정상회담, 공동 기자회견이 생중계 되며 특집 뉴스, 특집 프로그램 등이 연속적으로 방송된다.





KBS는 '뉴스9'를 오후 8시부터 확대 편성했으며, 오후 10시 '남북정상회담 한반도 평화의 봄이 오는가'를 통해 한반도 정세와 북미 정상회담을 전망한다. 이에 따라 일일극 '미워도 사랑해'는 결방된다.

하지만 KBS 2TV '뮤직뱅크',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 '연예가중계' 등은 정상 방송된다.


MBC는 오전 7시50분부터 특별 생방송 '한반도의 봄, 평화의 길로'를 편성했으며, '뉴스데스크'를 특집으로 내보낸다. 이에 따라 MBC 일일드라마 '전생에 웬수들'을 비롯해 예능 프로그램 '선을 넘는 녀석들', '나 혼자 산다'가 줄줄이 결방된다.

SBS도 오전 6시 '특집 모닝와이드'부터 다음 날 0시 '나이트라인'까지 19시간30분 동안 정상회담 특집 방송을 편성했다. 이날 오후 11시30분에는 배우 김상중과 주영진 앵커 진행으로 특집 토론도 진행된다. 교양 '궁금한 이야기Y', 예능 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백종원의 골목식당' 등은 결방된다.

JTBC도 남북정상회담 특집 방송을 준비했다. '비긴어게인2'는 결방되지만,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는 정상방송 된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