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프로야구 볼때마다 기부금 적립, 농아인 야구 후원
2018.04.26 오전 9:20
앱 접속할 때마다 100원 적립해 1억원 전달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LG유플러스가 농아인 야구 활성화 지원을 위해 U+프로야구앱 고객과 함께하는 기부 캠페인을 진행한다.

26일 LG유플러스(대표 권영수)는 농아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고객이 U+프로야구 앱에 접속하면 기부금 100원이 적립하는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캠페인은 100만명이 참여할때까지 진행된다. 기부금은 '2019 세계농아인야구대회' 운영비와 국가대표팀 훈련비, 전국 15개 농아인 야구팀 장비 지원에 활용토록 할 계획이다.



2019 세계농아인야구대회는 한국, 미국, 일본 등 13개국 선수 및 임원 400여명, 야구·농아 체육계 인사 1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내년 10월 세계 처음으로 한국에서 개최된다.

LG유플러스는 지난 25일 잠실야구장에서 이윤희 농아인 야구선수,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조일연 한국농아인야구소프트볼연맹 회장, 정운찬 KBO 총재,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후원 기념 행사를 가졌다.


이날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LG트윈스 홈경기에서는 농아인 야구선수 이윤희씨가 시구를,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이 시타를 했다. 농아인 야구선수와 가족 100명을 초청, 경기를 단체 관람하고 LG트윈스 모자 등 기념품을 증정하는 행사도 함께 진행해 의미를 더 했다.

조일련 한국농아인야구소프트볼연맹 회장은 "야구는 농아인들에게 사회와 소통하는 창이고, 삶이며 꿈"이라며, "세계농아인야구대회를 성공리에 개최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후원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은 "이번 후원은 U+프로야구로 야구를 즐기는 고객들과 함께 농아인 선수들의 열정을 후원하는 참여형 캠페인"이라며, "앞으로도 LG유플러스만의 차별화된 서비스와 연계한 사회공헌 활동을 중점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관련기사

U+프로야구 볼때마다 기부금 적립, 농아인 야구 후원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