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2017년 'NH Best Banker' 시상식 개최
2018.04.17 오전 10:27
연도대상 주인공은 호원동 지점 박현선 계장
[아이뉴스24 유재형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16일 서울시 중구 농협은행 본사에서 임직원 1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7년 'NH Best Banker'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2016년부터 시작 된 농협은행의 대표적인 사업성장 지원 제도로 한 해 동안 사업의 성장에 이바지한 직원들을 발굴해 시상하는 행사다. 대상은 의정부 호원동지점 박현선 직원에게 돌아갔으며 그 외에도 총 21명이 수상했다.

벼랑 끝에몰린 40대 가장 “기적같은일이”[확인]
4월 주식시장 1000% 급등예상종목 포착![확인]


박현선 직원은 친절한 응대와 정감 있는 화법으로 고객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스토리텔링 기법을 이용하여 고객의 니즈를 파악 후 맞춤 상품을 적극 권유한 것이 추진 성공의 비결이라고 밝혔다.

농협은행 이대훈 은행장은 "고객을 향한 따듯한 관심과 신뢰가 농협은행의 핵심 경쟁력이며 'NH Best Banker'우수 직원들이 누구보다 그 역할을 충실히 해주고 있는 것 같다"며 "수익을 내는 데서 한걸음 더 나아가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과 농협 본연의 가치인 농민의 경제적·사회적 지위 향상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유재형기자 webpoem@inews24.com

관련기사

NH농협은행, 2017년 'NH Best Banker' 시상식 개최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