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세월호 추모공원 조성, 지역 주민 반대와 부딪혀
2018.04.16 오후 7:26
[아이뉴스24 이영훈기자] 세월호 참사 4주기인 16일 오후 경기 안산시 단원구 일대에서 4·16 안산 시민연대 등 시민단체들이 세월호 참사 희생자들의 넋을 기리는 추모행진을 하고 있다.

안산시는 화랑유원지 내에 봉안시설을 갖춘 추모공원(2만3000여㎡ 규모)을 2020년까지 조성한다는 계획이나 일부 지역정치인과 주민이 반대하면서 진통을 겪고 있는 상태다.

벼랑 끝에몰린 40대 가장 “기적같은일이”[확인]
4월 주식시장 1000% 급등예상종목 포착![확인]




/안산=이영훈기자 rok6658@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세월호 추모공원 조성, 지역 주민 반대와 부딪혀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