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LOL 프로게임단 '락스 타이거즈' 인수
2018.04.16 오후 1:13
"1030 젊은 세대 노린다…글로벌 마케팅 효과도"
[아이뉴스24 허인혜 기자] 한화생명은 리그오브레전드(League of Legends, LoL) 프로게임단인 락스 타이거즈(ROX Tigers)를 인수해 '한화생명e스포츠(HLE·HanwhaLife Esports)'로 재창단한다고 16일 밝혔다.

한화생명은 지난 1월 공식 창단에 앞서 락스 타이거즈와 스폰서십을 체결하고 선수단의 활동을 지원해왔다.

한화생명은 미래의 고객이 될 수 있는 젊은 층과의 소통을 위해 LoL 게임단 인수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e스포츠 관람객의 주 연령층은 10~35세(79%)다.

또 LoL을 좋아하는 1억9천만명의 글로벌 팬들이 있어 글로벌마케팅 효과도 있다고 설명했다. 2016년 리그오브레전드 월드챔피언십 결승전의 경우 최고 동시시청자수가 4천300만명을, 대회 총 누적시청자 수는 3억9천600만명을 기록한 바 있다.

한화생명e스포츠단은 올해 하반기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 서머 스플릿'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허인혜기자 freesia@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