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추미애, "드루킹 사건, 불순한 동기·배후 밝혔야"
2018.04.16 오전 10:14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추 대표는 인터넷 댓글 조작 혐의로 구속된 김 모 씨(필명 '드루킹')와 김경수 의원이 관련 있다는 일부 야당의 주장에 "이번에 드러난 드루킹 사건은 건전한 여론 형성을 저해하고 민주주의를 위협하는 반민주적 행태"라며 "수사당국은 여론조작 세력의 불순한 동기와 배후를 반드시 밝혀야 한다"고 말했다.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